편견없는 세상 안에서의 안식처(퀘렌시아)

참 가족 참 행복을 추구하는 참좋은집입니다.

방명록

>방명록 > 방명록

옛날추억을되새기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승환 작성일18-01-07 08:30 조회172회 댓글0건

본문

안녕하세요 전서승환이예요
마리스타에서10년정도살며서많이일들있어죠
사회적응훈련도많이갔고 부산으로도가봤고
에버랜드도갔었고
캐리비안베이도갔고 산에도많이갔었고
자전거동아리했었고 축구부했고 전국체전도많이가봤고 우승도많이했고
제주도고많이가봤고 축구부에서제주도많이가봤고 하계수련회로제주도갔고
제주 올례길도걷고 자원봉사자도오고 로사리오성가단도왔고
처음마리스타왔을때 낮설었고 뭐가뭔지모르겠어서요
선생님들도낮설었고 형들도낮설었고
생판모르는사람들과같이잠을자고 시간이지나니깐괜찮아졌어서요
처음에는보호작업장이 금속공예랑 목공공예이였어서요
2004년4월1일부터보호작업장으로변경했어서요바뀌고상장케이스만드는일로변경됬고 점점사람들이한둘씩모이고 선생님들도새로오시고건물들도새로짓고화장실도 새로공사하고
정말로제가10년동안살면서많은일들이있어서요
보호작업장도많이바꿔지만마리스타의집도많이바꿘거같아요 애들도점점새로입소하고 선생님들도새로오시고 반이 라파엘.미카엘.가별.다니엘엔젤반이있고요각반에두분씩들어가고 근데지금은많이바꿔서요 애들은웅렬이충렬이밖에없더라고요 애들은점점다떠나가고 집에갈사람들은집에가고 시설에가는애들도있고요